메뉴 닫기

정치/경제

[경상북도의회] 문화관광 활성화 통한 「경북형 일자리 창출 방안」 모색

황성한기자   |   송고 : 2019-05-13 10:05:37

경상북도의회 의원연구단체 「문화관광일자리연구회」(대표 조주홍 의원, 이하 연구회)59일과 10일 경남의 문화관광 우수사례 현장을 방문하고, 현장토론과 함께 관련 세미나를 여는 등 2019년도 상반기 연구 활동을 시작하여 관심을 모았다.

 

 

연구회는 첫째 날 대한민국 대표축제인 진주남강유등축제 관계자들과 진주성에서 만나지역축제가 나아 가야할 방향에 대한 현장 간담회를 가졌고, 야간축제만이 가진 고부가가치 창출 및 축제 유료화를 통한 자립강화 방안 등 여러 노하우를 전해 듣고 서로의 의견을 교환하였다.

 

 

또한 이 날 열린 연구회 주관 세미나에서는 김규호 교수(경주대학교)가 발표한주민 참여형 마을관광 활성화 방안이라는 주제를 통해 연구회 소속 의원들이 서로의 의견을 개진하고, 문화관광 활성화를 통한 일자리 창출 방안에 대해 열띤 토론을 하였다.

 

 

종합토론에서 김상헌 의원(포항)협동조합이 가질 수 있는 단점을 극복하고 순기능하게 하는 정책적 연구가 필요하다.”고 하였고, 도기욱 의원(예천)제도적으로 마을리더를 육성하고 정기적으로 평가․점검할 수 있는 방안 마련이 시급하다.”고 하였다.

 

박정현 의원(고령)마을단위 관광정책이 성공하기 위해선 주민참여에 대한 인식 개선이 함께 이루어져야 한다.”고 하였고, 이종열 의원(영양)주민참여 관광두레가 성공할 수 있게 초기 재정적 뒷받침이 필요하다.”고 하였다.

 

박영환 의원(영천)타 시도에 비해 경북이 주민참여 사례가 저조한 것 같다며 이에 대한 원인분석이 필요하다.”고 보았다. 박채아 의원(경산 비례)필요하다면 도정질문 등을 통해 의회에서도 정책적 지원을 해야 한다.”고 하였고, 조현일 의원(경산)지역별 분산 개발이 아닌 도차원에서 집중과 선택을 통한 선진 관광두레 정책을 개발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둘째 날 연구회는 500년 전통의 고유 어업방식인 죽방렴(명승 제71)을 문화관광 자원으로 활용한 현장을 둘러보았고, 남해군 해양수산과 관계자로부터 지족관광어촌관광단지 조성사업에 대한 추진상황과 향후 계획 등에 대한 설명을 들었다.

 

이어서 20184월 개관한 -바다-섬을 잇는 국내 최초․최장 구간의 사천바다케이블카를 방문하여 케이블카가 지역 랜드마크로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는 부분 등에 대해 논의했다.

 

조주홍 문화관광일자리연구회 대표는 이번 세미나를 통해 경북이 가진 독창적이고 우수한 전통문화, 천혜의 자산을핵심 콘텐츠 산업으로 발전시켜 나가는 인식을 같이 하는 계기가 되었고, 이를 통해 양질의 지역 일자리를 창출함으로써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는 정책적 노력이었다.”라며, 특히 우리 연구회에서는 문화관광-일자리 연계 정책 모델을 지속적으로 연구하는데 앞장 서 나가겠다.”고 밝혔다.


뉴스레터

메일링 가입

발송을 위한 이메일주소를 수집하는데 동의하며,
수집된 이메일주소는 구독 취소시 즉시 삭제됩니다.

예천인터넷방송
비디오등록 : N-02-01-2006-9호
부가통신신고 : 경북 제1052호
등록년월일 : 2006년 5월 2일
정기간행물등록 : 경북아 00018호
발행/편집 : 황성한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성한
TEL : 054-654-0682
FAX : 054-652-1264
E-mail : iyctv@hanmail.net
주소 : 경북 예천군 예천읍 충효로 424-23
© 2006. 예천인터넷방송.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