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닫기

사회

[독자기고]호명신도시 1단계지역(호명초옆)에 중학교 신설해야

황성한기자   |   송고 : 2021-10-05 09:17:59

호명 신도시에 중학교 대란이 벌어지고 있다.

 

호명 신도시에 대한 기대감으로 입주한 학부모와 학생들은 호명 신도시지역에 중학교가 없어 절망하고 있다.

 

초등학교의 절반밖에 안되는 중학교 하나에 학생들을 모두 수용해 학생들이 제대로 된 교육환경 속에서 교육을 받을 권리조차 박탈당하고 있다.

 

경북도청 이전과 호명 신도시가 생긴 지 벌써 5년이 넘었는데 말이다.

 

학부모들은 자녀들의 교육의 질과 안전을 바라고 있지만 현실은 교육관련 기관들의 중학교 신설에 대한 안일함과 무관심으로 인해 학부모들의 속만 태우고 있는 실정이다.

 

시급히 중학교 문제를 해결해야 한다.  그 답은 바로 신도시 1단계지역에 중학교 신설이다.

 

호명초등학교 옆 경북개발공사 부지에 중학교를 신설하는 것이 최선의 방안이다.

 

왜냐하면 당장 과밀학급 문제가 해결되고, 특히 주민들이 바라고 있다는 점을 명심해야 한다.

 

또한 등교거리가 멀고 행정구역이 다른 안동까지 가서 교육을 받는 불편을 해결할 수 있다.

 

그렇게하면 주변 주거지 가치가 상승되고, 교육상권도 형성된다.

 

쾌적한 주변 환경을 조성해 교육문화 인프라를 구축할 수 있고, 무엇보다도 신도시를 교육도시로 이미지를 전환시킬 수 있다

 

그런데 지금 2단계 부지에 예정된 중학교를 대안하는 말하는 분들이 있다.

 

안될 말이다.

이 지역은 인구밀집지역이어서 1단계처럼 또다시 과밀학교가 우려되고, 학생 들의 안전문제, 교통 유발 등 수많은 문제점을 양산한다.

따라서 2단계지역의 중학교는 계획대로 추진하고, 별도로 시급히 1단계지역에 중학교를 신설해야 하는 것이다.

많이 늦은 감이 있지만 경상북도 교육청과 도청, 예천군이 할 일을 해야 한다. 도시계획을 바꿔 신도시에 이미 계획된 중학교 부지를 일부 조정해 조속히 호명초등학교 옆에 중학교를 신설해야 한다.

 

학부모와 학생들은 안전하고 제대로 된 교육환경에서 공부할 권리가 있다.

 

타 지역에서 교육을 바라보고 호명 신도시로 이사 온 주민과 학부모들에게 신도시를 제 2의 고향으로 삼을 수 있도록 해야 한다.

 

자라나는 아이들에게 예천인이라는 자긍심을 심어주고 우리지역 아이들로 키워야 할 것이다

 

 

 


㈜경한코리아 이상연 회장, 설 명절 위문품 기탁

㈜경한코리아 이상연 회장, 설 명절 위문품 기탁 호명면 출신 ㈜경한코리아 이상연 회장은 21일 호명면행정복지센터(면장 권석진)에 다가오는 설 명절을 맞아 구급함, 충전식 랜턴, 라면, 화장지, 커피 등 1,400만 원 상당 위문...

호명면이장협의회 설맞이 환경정화활동 펼쳐

호명면이장협의회 설맞이 환경정화활동 펼쳐 호명면이장협의회(회장 김종복)와 호명면행정복지센터(면장 권석진) 직원 40여명은 21일 설맞이 환경정화활동에 나섰다. 이날 모인 34개리 마을대표 이장과 직원들은 오천리부터 산합교...

예천교육지원청, 2022년 예천교육계획 설명회 화상회의 개최

예천교육지원청, 2022년 예천교육계획 설명회 화상회의 개최 예천교육지원청(교육장 이학승)은 121일(금) 관내 유․초․중․고등학교 교(원)장과, 교(원)감, 업무담당 교사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2 예천교육계획 설명회를 화상...

경상북도의회 발달장애인에게 명절 후원물품 전달

경상북도의회 발달장애인에게 명절 후원물품 전달 경상북도의회 도기욱(경상북도의회 부의장)과 안희영(의회운영위원회 위원장)은 21일 사)경북지적발달장애인복지협회 예천군지부(지부장 권내영)에 라면16박스를 설날을 앞두고 장기화 된 ...

뉴스레터

메일링 가입

발송을 위한 이메일주소를 수집하는데 동의하며,
수집된 이메일주소는 구독 취소시 즉시 삭제됩니다.

예천인터넷방송
비디오등록 : N-02-01-2006-9호
부가통신신고 : 경북 제1052호
등록년월일 : 2006년 5월 2일
정기간행물등록 : 경북아 00018호
발행/편집 : 황성한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성한
TEL : 054-654-0682
FAX : 054-652-1264
E-mail : iyctv@hanmail.net
주소 : 경북 예천군 예천읍 충효로 424-23
© 2006. 예천인터넷방송.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