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닫기

읽은책의 개수가 지식의 깊이이다

  • 김우진
  • 2020-05-26 오전 12:59:43
  • 128
  • 메일

책이 천장에, 하늘에 닿는다. 내가 쌓은 책은 높이가 1마일은 된다. 내가 얼마나 이 책들을 사랑하는지! 내게 이 책이 얼마나 필요한지! 내가 이 책들을 읽을 때 쯤이면 나는 긴 수염을 기르고 있을 것이다. 책들은… 바닷가재 껍질과도 같아서 우리는 자신을 책으로 감싼 후 뚫고 자라나 초기 성장단계들의 증거로 뒤에 남긴다. 책 한 권 읽기를 간절히 바라는 사람과 읽을 만한 책을 기다리다 지친 사람 사이에는 매우 큰 차이가 있다. 사귀는 친구만큼 읽는 책에도 주의하라. 습관과 성격은 전자만큼이나 후자에게서도 영향을 받을 것이기 때문이다. 제멋대로 골랐다는 불평을 하지 말고 먼저 소설을 집어 들어야 하는 유일한 이유는 그것이 재밌을 것이기 때문이다.


뉴스레터

메일링 가입

발송을 위한 이메일주소를 수집하는데 동의하며,
수집된 이메일주소는 구독 취소시 즉시 삭제됩니다.

예천인터넷방송
비디오등록 : N-02-01-2006-9호
부가통신신고 : 경북 제1052호
등록년월일 : 2006년 5월 2일
정기간행물등록 : 경북아 00018호
발행/편집 : 황성한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성한
TEL : 054-654-0682
FAX : 054-652-1264
E-mail : iyctv@hanmail.net
주소 : 경북 예천군 예천읍 충효로 424-23
© 2006. 예천인터넷방송. ALL RIGHTS RESERVED.